경북교육청·한국미술재단 '학교 안 작은 미술관 기증사업'



(안동=연합뉴스) 김용민 기자 = 경북교육청과 한국미술재단은 21일 '학교 안 작은 미술관 기증사업' 협약을 했다.

이 사업은 두 기관이 초등학생들의 예술 감수성과 창의성 함양을 위해 2년간 운영한다.

1년에 15개교씩 총 30개교를 대상으로 추진한다.

해당 학교에는 각 1천만원을 지원해 복도나 현관, 별도 공간 등에 소규모 미술관을 조성한다.


한국미술재단은 학교당 20점 이상의 작품을 전시하고 전문 화가도 파견해 어린이들에게 작품 감상법 등을 지도할 계획이다.

연말에는 교육청이 제공하는 전시 공간에서 '어린이와 화가의 행복한 그림전'을 열 계획이다.

2년 후 사업이 끝나면 전시 작품 600여점(시가 20억원 상당)을 경북교육청에 영구 기증한다.

교육청 관계자는 "학교 안 작은 미술관 사업이 지역 학생들의 예술적 감성과 바른 인성 함양에 밑거름이 되고 지역 간 문화 예술 격차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yongmin@yna.co.kr



경북교육청·한국미술재단 '학교 안 작은 미술관 기증사업' | 연합뉴스 (yna.co.kr)





추천 게시물
게시물 게시 예정
다음에 다시 확인해주세요.
최근 게시물
공식 SNS 페이지
  • KPAC Facebook
  • Black Blogger Icon
  • Black Instagram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