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HIBITION

025, 변해정, 먼 곳에 능소화는..., 40.9 x 53.0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24, 변해정, 수선화 2022, 27.3 x 34.8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23, 변해정, 마음 한송이, 34.8 x 27.3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22, 변해정, 녹차 한 잔, 27.3 x 34.8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21, 변해정, 까치와 호랑이, 34.8 x 27.3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20, 변해정, look, 34.8 x 27.3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19, 변해정, 희망 분수 II, 20.0 x 20.0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18, 변해정, 희망 분수 I, 20.0 x 20.0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17, 변해정, 폭발, 60.6 x 60.6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16, 변해정, 창문이 있는 풍경, 40.9 x 53.0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15, 변해정, 집으로, 37.9 x 45.5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14, 변해정, 아름다움 그리고 행복, 45.5 x 53.0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13, 변해정, 유월 향기, 72.7 x 50.0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11, 변해정, 마라도의 바람, 72.7 x 53.0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12, 변해정, 바다와 배, 53.0 x 45.5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09, 변해정, 동백, 너도 동백, 80.3 x 100.0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10, 변해정, 도나우 강의 잔물결, 72.7 x 60.6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08, 변해정, 시간을 담다 II, 116.8 x 91.0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07, 변해정, 시간을 담다 I, 116.8 x 91.0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06, 변해정, 돌담길 능소화 II, 27.3 x 34.8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05, 변해정, 돌담길 능소화, 37.9 x 45.5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02, 변해정, 능소화 2022_II, 130.3 x 130.3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01, 변해정, 능소화 2022_I, 130.3 x 130.3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03, 변해정, 능소화 한다발, 72.7 x 53.0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004, 변해정, 능소화 핀 골목 2022, 65.1 x 50.0 cm, 캔버스 위에 아크릴, 2022

변해정 개인전

2022. 7. 15 - 2022. 7. 27  ㅣ  11:00 - 19:00 (연중무휴)  ㅣ  ArtVerseKAF  ㅣ  02 - 6489 - 8608

변해정 작가는 그림에 수를 놓는다. 작가만의 독특한 선묘법과 질감으로 마치 수를 놓은 그림처럼 보이게 하는 것이다. 언젠가 바느질을 하면서 이제껏 내가 입은 옷은 내 몸에 맞지 않았다는 생각이 들었다. 섬세하고 유연한 바느질의 몸짓에 공명하게 되었고, 마치 수를 놓는 것처럼 그림을 그리는 것이 자신의 언어가 되었다. 바느질은 무수히 중첩되는 붓질과 같이 반복적이지만 깊은 감정의 폭을 담고 있다. 작가가 찾은 바느질의 언어는 같은 토양에서 왔다는 듯이 다시 그림으로 회귀한다. 그리워하며 그림을 그리듯, 그림에 수를 놓으며 작가는 자신에게 들어온 인상들을 다시 어루만진다.